아시아 신기록을 가지고 있었던 김계영 선수입니다 바람이 너무 많이 불어서 카메라가 많이 떨렸습니다

Loading more stuff…

Hmm…it looks like things are taking a while to load. Try again?

Loading videos…